홈 > 뉴스 > 인터뷰
“동정의 시선이 아닌 피해자로서 고아의 권리를 찾아주죠”
“국내 자선단체들은 고아들을 동정의 대상자로만 바라...
“치료 아닌 ‘치유’, 의술 아닌 ‘인술’ 펼치고 싶어요” [9]
“고도화된 의술만을 강조하는 병원의 시대는 지났어요...
“발달장애인들의 재능을 세상에 알리고 싶어요”[1]
서초동에 있는 발달장애인예술협회 아트위캔 연습실을 ...
“고인의 마지막 흔적 정리하며 생명도 살리는 일이죠”[1]
“그분께서 극단적 선택을 하는 방법을 알아보다가 알...
“소중한 반려동물 눈에 빛을 찾아주는 의사예요”[2]
2016년에 개원한 청담 눈초롱 안과동물병원은 국내 최...
“대한민국 미래 정치 이끌어갈 청년들 목소리 키우고 있죠”
“20·30대 청년층들을 대변하는 입장에서 상당히 안타...
“통일 한반도 미래 위해 준비된 청년들이 필요하죠”
“한반도의 미래는 통일을 빼놓고는 논할 수 없다고 생...
“신랑·신부에게 잊을 수 없는 달콤한 순간을 담아내죠”
“신랑·신부에게 매우 뜻 깊고 더 없이 행복한 결혼식...
“USB에 잘사는 韓 모습 담아 북한주민들에게 보내죠”
정광일 노체인 대표(58)는 무고한 간첩혐의로 보위부에...
“치료를 최우선 순위에 두고 환자와 교감 유지하죠”[9]
2002년 12월 개원한 최일규정형외과의원은 서울시 동대...
“연극으로 우리 삶의 중요한 부분을 채워주죠”
“극발전소 301의 301은 연극의 3요소(3)로 무(0)에서 ...
“듣기 좋은 ‘거짓 약속’ 아닌 이룰 수 있는 일을 하겠어요”[1]
“제가 조금 느릴지라도 제 위치에서 할 수 있는 일들...
“27년째 환자들의 어깨 건강을 지키고 있죠”
“저는 단국대학교 병원에서 11년간, 건국대학교 병원...
“탈북학생들이 훌륭한 사람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하죠”
“저희 ‘큰샘’ 단체는 탈북청소년들과 지역사회 저소...
“약자와 탈북민, 국민을 위한 길을 계속 걸어야죠”
“정말 어려운 사람들이 문뜩 생각나 이러면 안 되겠다...
“세상에 둘도 없는 빛을 담은 보석을 만들죠”[1]
“보석은 제겐 빛과 같아요. 저를 지금에 자리에 오르...
“골다공증 치료 후 거뜬히 걷는 환자 볼 때 행복하죠”
“저는 어린 시절부터 병치레를 많이 해서 저에게 병원...
“나눔과 돌봄이 순환되는 마을공동체를 지향해요”[1]
1994년 창립한 ‘푸른사람들’은 30년 가까이 동대문구...
“말 못 하는 동물 돌보는 수의사는 사명감이 제일 중요하죠”
“수의사는 말 못하는 동물을 진료하는 직업이에요. 그...
“운동에서 좌절한 꿈, 트로트 통해 제2의 인생 찾았죠”
“어린 시절에는 야구 선수로서 활동하는 꿈을 꾸었어...
 [1]   2    3    4    5    Next